기사제목 김영록 전남지사, ‘블루 이코노미’ 실현위한 유럽 순방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김영록 전남지사, ‘블루 이코노미’ 실현위한 유럽 순방길

12일 출국…방사광가속기와 해상풍력 협력․COP28 유치 등 강행군
기사입력 2020.01.13 09:4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전남 새 천 년 비전인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실현을 위해 1268일 일정으로 스웨덴, 덴마크, 스페인 등 유럽 3개국 순방길에 올랐다.

 

김 지사의 이번 유럽 순방은 올해를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실현 원년으로 삼고, 도정 역량을 집중해 가시적 성과를 내겠다는 강한 의지의 표현이다.

 

이번 순방 기간 동안 스웨덴 4세대 원형 방사광가속기 연구소장과 덴마크 에스비에르 항만청장, 스페인 바스크 주지사를 차례로 만나고, 스페인 빌바오 구겐하임 미술관 등을 방문할 예정이다.

 

순방 첫 날인 13일 신년사에서 올해 3대 핵심과제 중 하나로 밝힌 4세대 원형 방사광가속기 유치와 관련해 2016년 세계 최초로 해당 시설을 구축한 맥스 포(MAX-) 연구소를 방문, 방사광가속기를 활용한 기초과학 연구 협력 등을 논의한다.

 

김 지사는 지난해 12월 한국원자력연구원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를 잇따라 방문하고, 최기영 과기정통부장관을 만나 전남 유치의 당위성을 설명하는 등 4세대 원형 방사광가속기 유치에 속도를 내고 있다.

 

14일엔 덴마크 데니스 줄 페데젠 에스비에르항만청장과 회담하고, 전남의 풍부한 해상풍력 자원을 활용한 신안지역 8.2GW 해상풍력발전단지 및 목포 신항 배후단지 조성, 해상운송지원 전용부두 구축 등을 구상할 계획이다.

 

15일과 16일엔 덴마크 루이지에나 현대미술관과 스페인 빌바오 구겐하임 미술관을 방문해 남도문예 전시컨벤션센터 건립과 관련한 미술관 건립, 미술품 전시 및 설치에 대한 전문가 의견을 들을 예정이다.

 

이어 16일 스페인 바스크 자치정부의 이니고 우를클루 주지사를 만나 폐광으로 침체됐던 빌바오시에 구겐하임 미술관을 유치해 연간 130만 명의 관광객이 찾는 관광도시로 변모시킨 노하우를 듣는다. 또한 2015년 파리총회에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지방정부 간 협력을 강조한 바 있는 이니고 우를클루 주지사에게 2022년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의 남해안·남중권 유치에 지지를 당부할 방침이다.

 

/문철호 기자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todaymedianews1.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3567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