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완도군, 소안 김 양식장 방문 어업인 애로사항 청취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완도군, 소안 김 양식장 방문 어업인 애로사항 청취

소안 김 우량종자 개발 등 품질 좋은 김 생산 위해 노력
기사입력 2020.01.14 09:5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신우철 완도군수는 본격적인 김 생산 시기를 맞아 어업인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하고자 지난 10일 소안면 미라리의 김 양식 어장을 방문했다.

 

 소안면은 완도군 김 생산량의 60%(연간 33,000)를 차지하는 김의 고장으로 김밥용 김을 주로 생산하고 있으며, 김 양식은 300억 원의 소득을 창출하는 중요 소득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지난 1220일 시작하여 19일까지 위판된 소안 물김은 총 2,028톤이다.

 

 이는 지난해 연이은 태풍과 기후변화의 영향으로 해수 온도가 상승함에 따라 전년 대비 38%가 감소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올해 완도군 전체 김 생산 예상량은 62,000톤이다.

 

 김 생산자연합회 신현상 소안지회장은 최근 김 생산 부진으로 어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소안 김이 전국에서 제일가는 김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군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소안 김 우량종자 개발을 위해 전남해양수산과학원 수산종자연구소에 용역을 추진 중에 있고, 2020년 신 품종 출원 및 재배 시험을 거쳐 품종 등록을 추진할 계획이다.”소안 김을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김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완도군에서는 중앙정부의 수출 품목 확대 정책에 따라 김 수출 및 국내 소비 증가에 대처하고자 품질 좋은 김 생산을 위해 친환경부표공급 사업, 김 우량종묘 공급, 김 활성처리제 공급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적극적인 마케팅으로 유럽, 미국 등 세계시장에 마른 김 수출 11,583천불을 달성하는 등 김 소비 촉진 및 수출에 힘쓰고 있다.

 

/최완규 기자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todaymedianews1.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8800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