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전남도교육청, ‘폐교를 지역민에게’ 정책 추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전남도교육청, ‘폐교를 지역민에게’ 정책 추진

2024년까지 50억 원 투자, 34개 폐교 학교 지역사회 중심으로 조성
기사입력 2021.05.27 20:3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장석웅 전남교육감 폐교를 지역민에게 정책 브리핑(2).jpg

 

 

장석웅 교육감 “지역민과 상생하는 폐교 활용 모델 될 것”

 

전남 도내 34곳의 폐교가 오는 2024년까지 지역사회의 정서적 중심지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새롭게 태어난다.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은 5월 26일(수) 오전 전라남도교육청 지하 1층 중회의실에서 비대면 정책브리핑(유튜브 채널 ‘전남교육TV’ 생중계)을 갖고 이런 내용의 전면적인 폐교활용 정책 전환 계획을 발표했다.

 

이 계획에 따르면, 전남교육청은 ‘폐교를 지역민에게’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매각 또는 대부에 의존하던 기존 폐교 정책에서 벗어나 앞으로는 지역민에게 되돌려주는 정책으로 전면적인 전환을 꾀한다.

 

전남교육청은 우선, 오는 2024년까지 50억 원의 예산을 투자해 34곳의 폐교를 지역민의 정서적 중심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 중 11곳에 대해서는 16억 원을 투자해 교육공동체 모두가 행복한 공감쉼터로 만들고, 8곳은 12억 원을 들여 부모와 함께하는 학생체험 공간으로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또, 8곳의 폐교에는 12억 원을 투입해 학교의 역사와 추억을 간직한 주민 복지시설 및 교류의 장을 조성하고, 7곳에는 10억 원을 들여 전남농산어촌유학 지원시설 등 마을공동체 발전의 거점을 구축키로 했다.

 

전남교육청은 이 사업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 전체 폐교에 대한 철저한 관리 △ 지자체와 마을을 제외한 개인에게 폐교 매각·대부 지양 △ 폐교를 학생, 주민, 지역의 성장 거점으로 조성 △ 지자체와 상생·협조체제 구축 등 4가지 정책 방향을 설정했다. 

 

▲ 폐교 관리에 최선을 다하여 자칫 폐교가 지역의 흉물로 방치되지 않도록 시설관리 및 안전조치에 노력을 기울이고, 여기에 폐교 인근 지역주민을 관리인으로 위촉하는 등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는 복안이다.

 

▲ 개인에게 매각·대부된 폐교가 당초 목적과 다르게 사용되거나 사업 착수가 늦어져 방치되는 사례를 예방하기 위해 지자체와 마을을 제외한 개인에게 폐교 매각·대부를 가급적 지양할 예정이다.

 

▲ 폐교를 공감 쉼터, 학생 체험공간, 주민복지시설, 지역발전 거점으로 활용하는 등 지자체 및 지역민과 상생 활용하는 모델로 개발해 지역민의 품으로 되돌릴 계획이다.

 

▲ ‘폐교를 지역민에게’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은 지자체와 지역민의 관심과 참여 없이는 어렵다는 판단 아래 지역과 함께 상생 · 발전할 수 있도록 지자체와 협조체제를 구축할 예정이다.

 

전라남도교육청은 이번 변화된 폐교 정책을 통해 폐교를 지역사회 삶 중심의 공간으로 조성함으로써 지역민에게 정서적 활력을 불어넣어주는 소통의 장이 활짝 열릴 것으로 전망한다.

 

장석웅 교육감은 “학교는 지역민에게 꿈과 희망의 공간이자 추억의 장소였으나, 폐교가 늘어감에 따라 지역민의 상실감은 물론 지역사회의 침체까지 우려되는 상황을 맞고 있다.”면서 “폐교 정책의 전면적인 변화를 통해 폐교가 지역사회 정서의 중심으로 되돌아오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지자체 및 마을공동체와의 협력을 통해 지역민의 만족도를 높이고 하나 되는 전남교육 실현을 위하여 더욱 노력하겠다.” 고 덧붙였다.

 

/문철호 기자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todaymedianews1.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