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고흥군, 농작업 활동시 진드기 조심 예방수칙 준수 당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고흥군, 농작업 활동시 진드기 조심 예방수칙 준수 당부

- 진드기 매개 감염병 최선의 예방책은 물리지 않는 것
기사입력 2021.06.10 15:3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 고흥군, 농작업 시 진드기 조심, 예방수칙 준수 당부 (1).jpg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야외에서 농작업 활동이 많은 영농시기에 진드기 매개 감염병 감염 위험성이 높아짐에 따라 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군은 올해 타 지역에서 참진드기로 인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감염환자 및 사망자가 발생함에 따라 야외 농작업 활동이 많은 농업인을 대상으로 예방교육(농업기술센터)과 기피제 등 예방물품(보건소)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진드기 매개 감염병 최선의 예방은 진드기에 물리지 않는 것으로 긴 옷 등 올바른 작업복을 착용해 피부노출을 최소화하고 기피제를 뿌리며 활동 후 농작업이 끝나면 즉시 샤워를 하고 일상복과 구분하여 작업복을 세탁하는 등 농업인을 대상으로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강조했다.
 
군 관계자는 “진드기 매개 감염병은 고열, 두통, 근육통, 오심, 구토 등 코로나19 증상과 유사하므로 이와 같은 증상으로 진료를 받는 경우 농작업 또는 야외 활동력을 의료진에게 알려야 한다”며 “야외활동 중 진드기에 물렸을 경우 무리하게 진드기를 제거하지 말고 가까운 의료기관을 찾아 처치를 받고, 잠복기 2주 동안은 증상을 관찰해야 한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진드기 매개 감염병 중 농업인이 주로 감염되는 것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과 쯔쯔가무시증으로 진드기가 사람을 물어 감염되는 질병이다.
 
진드기는 농경지, 텃밭, 농로, 산과 인접하고 풀이 무성한 환경에서 서식하기 때문에 야외활동 시 감염에 노출되기 쉽고, 감염될 경우 초기에 발열, 두통, 고열, 오한,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특히, SFTS는 치명률이 20%로 쯔쯔가무시증과 달리 치료제나 백신이 없으므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철저한 예방이 중요하다.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todaymedianews1.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